삼표그룹, 임직원 커뮤니티 공간 ‘비즈니스 센터’ 오픈
삼표그룹, 임직원 커뮤니티 공간 ‘비즈니스 센터’ 오픈
  • 이진우 기자
  • 승인 2024.04.17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석 규모 대형 교육장(러닝센터) 포함 총 4개의 회의룸 구성
삼표그룹은 임직원들이 자유롭게 소통하고 토론할 수 있는 회의 공간을 마련했다. (사진=삼표그룹)
삼표그룹은 임직원들이 자유롭게 소통하고 토론할 수 있는 회의 공간을 마련했다. (사진=삼표그룹)

[백세경제=이진우 기자] 삼표그룹은 최근 본사가 위치한 광화문 소재 이마빌딩 6층에 임직원들이 자유롭게 소통하고 토론할 수 있는 회의 공간인 ‘비즈니스 센터’를 오픈했다고 17일 밝혔다. 비즈니스 센터는 30석 규모의 대형 교육장(러닝센터)을 포함해 총 4개의 회의룸으로 구성됐다.

삼표그룹은 비즈니스 센터를 통해 그룹 및 계열사(사업장) 교육, 회의, 면접 등 다양한 목적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그동안 마땅한 회의 장소가 없어 외부 교육장을 빌려야 했던 불편함을 해소하는 동시에 쾌적하고 높은 접근성으로 다양한 교육도 진행할 수 있게 됐다.

앞으로 사/내외 교육 및 회의가 진행될 대형 교육장은 빔프로젝터, 마이크 등 강의 장비가 구비되어 있는 것은 물론 이동식 모니터까지 갖춰 효율성 증대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비즈니스 센터 로비에는 임직원들의 휴식공간인 라운지 공간도 별도로 마련됐다. 커피 머신기를 비롯해 음료 자판기가 설치돼 있어 간단한 음료를 마실 수 있다. 또 업무나 회의에 필요한 스캔 및 프린트가 가능한 복합기도 갖춰 비즈니스 목적과 사용의 편리성을 향상시켰다.

삼표그룹 관계자는 “임직원들의 자유로운 대화와 소통이 이어질 수 있도록 세심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앞으로 비즈니스 센터가 삼표인들의 새로운 소통의 장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많은 이용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