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민, 외식경영 효율화…'외식업 전문가 자문단' 출범
배민, 외식경영 효율화…'외식업 전문가 자문단' 출범
  • 김인하 기자
  • 승인 2024.04.19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식관련 교수진부터 외식산업 연구원 등 12인 활동
지난 18일 서울 송파구 배민아카데미 서울센터에서 '외식업 자문단' 출범식을 열고 자문단 위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우아한형제들)
지난 18일 서울 송파구 배민아카데미 서울센터에서 '외식업 자문단' 출범식을 열고 자문단 위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우아한형제들)

[백세경제=김인하 기자] 배달의민족(배민) 12명의 외식업 전문가 자문단을 꾸렸다. 배민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은 지난 18일 서울시 송파구에 위치한 배민아카데미 서울센터에서 '외식업 자문단' 출범식을 열었다고 19일 밝혔다. 외식관련 교수진부터 외식산업 연구원, 셰프 등 학계 및 산업 내 핵심 전문가 12인이 외식업 자문단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이번 외식업 자문단 출범은 급변하는 산업 환경에 맞춰 기획됐다. 식당 사장님들의 전략적인 의사결정을 도와 비용을 절감하는 한편 생산성을 높이기 위한 실천 방안들을 제시할 예정이다. 매출 증대, 가게 효율화 방안 제시부터 가게 상황별 적용까지 실질 성장을 위한 컨설팅을 제공한다.

주요 과제로는 ▲메뉴 경쟁력 강화 ▲효율적인 마케팅 ▲식재료 비용 절감 ▲인건비 절감 ▲ 체계적인 손익관리 등이 마련됐다. 이를 중심으로 주제별 정례회의를 갖고, 외식업주와 직접 만나 의견을 나누고 인사이트를 제공하는 공개 강연도 연내 개최한다.

자문단 정례회의를 통해 도출된 방안과 인사이트는 배민외식업광장 콘텐츠 및 배민아카데미 교육을 통해 무료로 공개하고, 여러 외식업주 지원 프로그램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또한 식당 운영에 필요한 운영 및 서비스 매뉴얼을 제작해 이를 무상 공개하기로 했다.

활동 기간은 출범식을 시작으로 1년간 이어진다. 오는 7월에는 외식업주의 경영 효율화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기 위해 외식업주 초청 공개 강의 및 패널토의 등을 거쳐 실천적 방안을 제안하는 '외식경영 효율화 서밋(summit)'을 연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사장님들이 겪으시는 가게 경영의 어려움을 전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외식업 자문단을 출범하게 되었다"며 그간 외식업주에게 제공하는 교육 및 콘텐츠 등의 활동을 ‘외식업주의 경영 효율화’에 집중해 사장님들의 지속적인 성장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