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재단, ‘신협 우리동네 어부바’발대식 개최
신협재단, ‘신협 우리동네 어부바’발대식 개최
  • 윤성재 기자
  • 승인 2024.05.10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맞춤형 공익사업, 사회공헌활동에 3억 6천만원 지원
신협사회공헌재단이 지난 8일 신협중앙회관에서 ‘2024년 신협 우리동네 어부바’ 사업 발대식을 개최했다.
신협사회공헌재단이 지난 8일 신협중앙회관에서 ‘2024년 신협 우리동네 어부바’ 사업 발대식을 개최했다.

[백세경제=윤성재 기자] 신협사회공헌재단(이하 신협재단)이 지난 8일 신협중앙회관에서 ‘2024년 신협 우리동네 어부바’ 사업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신협 우리동네 어부바’는 전국 각지에 있는 신협이 직접 지역사회 맞춤형 공익사업을 운영할 수 있도록 신협재단이 사회공헌 예산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 2015년 신협 임직원으로 구성된 ‘두손모아봉사단’ 활동 지원을 시작으로, 2019년부터는 매년 공모를 통해 우수한 사회공헌 아이디어를 가진 신협을 선정 및 지원하고 있다.

올해 신협재단은 전국 36개 신협과 13개 시·도 지역 내 두손모아봉사단을 선정하고, 총 3억 6천만원 규모 예산으로 사회공헌 사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주요 지원 사업으로는 국내 최초의 해양생물보호구역 가로림만 생태계 보호 캠페인, 저장강박세대 주거환경개선, 영케어러(아픈 가족을 돌보는 아동) 지원/노년층 대상 디지털 금융교육, 지역 내 사회적경제 조직 활성화 지원 등이다.

‘신협 우리동네 어부바’ 사업은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했다. 지난해까지 2만 3천여명의 신협 임직원 및 조합원이 참여해 지역민 13만여 명을 지원하는 등 지역 내 사회문제 및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진행했다.

박규희 신협재단 부문장은 “‘신협 우리동네 어부바’ 사업을 통해 우리 사회의 여러 구성원과 함께 지역사회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새롭고 혁신적인 방법을 모색할 것”이라며 “신협과 재단은 협동조합이 가진 함께의 가치를 창출하고 확산하여 더불어 사는 건강한 사회를 만들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