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AI가전’ B2B 시장 공략…생태계 확장 박차
삼성전자, ‘AI가전’ B2B 시장 공략…생태계 확장 박차
  • 이진우 기자
  • 승인 2024.05.14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스포크 AI 무풍 시스템에어컨 인피니트 라인, 첫 공급
삼성전자 모델이 ‘비스포크 AI 무풍 시스템에어컨 인피니트 라인’을 소개하고 있다.(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모델이 ‘비스포크 AI 무풍 시스템에어컨 인피니트 라인’을 소개하고 있다.(사진=삼성전자)

[백세경제=이진우 기자] 삼성전자가 AI가전을 B2B 시장에 공급하며 ‘AI가전=삼성’ 생태계 확장에 나선다. 그 일환으로 삼성전자는 지난 9일 신제품 ‘비스포크 AI 무풍 시스템에어컨 인피니트 라인’을 ‘그란츠 리버파크’ 시행사 디에이치프라프티원에 공급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또한 ‘비스포크 AI 무풍 시스템에어컨 인피니트 라인’과 함께 공급하는 냉장고, 식기세척기, 인덕션, 오븐 등 빌트인 가전에도 스마트싱스 연결을 지원해 에너지 절감뿐 아니라, 다양한 편리함으로 쾌적한 주거환경을 소비자들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삼성전자는 이번 수주를 시작으로 고급 빌라, 타운 하우스, 시니어 타운 등 다양한 B2B 시장에 ‘비스포크 AI 무풍 시스템에어컨 인피니트 라인’ 공급을 지속 확대하는 한편, △비스포크 AI 콤보 △비스포크 AI 스팀 △AI 기능이 탑재된 Neo QLED 8K TV 등 AI가전으로 아파트, 오피스텔 등 주거공간뿐 아니라, 상업/교육시설, 전시장 등 B2B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선다는 계획이다.

AI 기능을 더욱 강화한 2024년형 ‘비스포크 AI 무풍 시스템에어컨 인피니트 라인’은 프리미엄 디자인과 고효율 냉방 성능은 물론, 사람의 움직임을 감지하는 레이더 센서(Radar Sensor)를 탑재해 AI 기능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아울러 공간 내 활동량의 변화를 감지해 냉방 세기와 풍량을 알아서 조절하는 ‘동작 감지 쾌적’ 기능도 제공한다. 예를 들어 운동이나 청소 등 활동량이 많을 경우에는 냉방 세기를 올려 쾌적함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해준다.

오치오 삼성전자 한국총괄 부사장은 “이번 비스포크 AI 무풍 시스템에어컨 인피니트 라인 공급으로 입주민들이 삼성의 AI를 활용한 스마트하고 편리한 일상을 즐길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B2B 시장에서도 삼성만의 차별화된 AI 기술을 보다 많은 소비자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