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과천경찰서, ‘청소년 불법도박’ 상호협력체계 강화
한국마사회-과천경찰서, ‘청소년 불법도박’ 상호협력체계 강화
  • 이진우 기자
  • 승인 2024.05.27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불법도박 ‘놀이’로 인식, 처벌에 앞서 교육/상담 선행
한국마사회와 과천경찰서가 지난 24일 ‘청소년 도박문제 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마사회와 과천경찰서가 지난 24일 ‘청소년 도박문제 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백세경제=이진우 기자] 한국마사회는 지난 24일 과천경찰서와 청소년 불법도박 문제를 예방하기 위해 과천경찰서와 ‘청소년 불법도박 문제를 예방’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에 한국마사회와 과천경찰서는 불법도박으로부터 청소년을 보호하기 위한 상호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과천경찰서가 도박문제 예방교육과 위기 청소년의 상담을 마사회에 의뢰하면, 마사회는 초/중/고교생과 교원을 대상으로 교육 및 상담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양 기관은 불법도박에 대한 문제의식이 취약하고 성인에 비해 자기조절능력 등이 부족할 수밖에 없는 청소년기에는 교육이나 상담과 같은 적절한 도움이 우선돼야 한다는데 뜻을 모았다. 문진영 과천경찰서 서장은 “청소년 도박범죄 예방과 청소년의 건전한 사회인으로서의 성장을 위한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경찰과 지역사회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기환 한국마사회 회장은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도박문제로부터 청소년들을 보호하기 위해서는 관련기관 간 협력체계가 필수적”이라며 “청소년 도박문제 예방 등을 위해 공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한국마사회는 지난 23년부터 청소년 대상 예방교육 프로그램을 개설, 운영해 오고 있으며 앞으로도 청소년 도박문제 확산 방지를 위해 교육청/경찰청 등 관련기관과의 유기적 협력체계를 지속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