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르블랑페이우’론칭 한 달 만에 주문액 60억 기록
롯데홈쇼핑, ’르블랑페이우’론칭 한 달 만에 주문액 60억 기록
  • 이진우 기자
  • 승인 2022.10.17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Z세대 특화 라인 기획, 기존 브랜드 대비 2030 비중 20% 증가
롯데홈쇼핑이 지난달 첫 선을 보인 신규 패션 브랜드 ‘르블랑페이우’가 론칭 한 달 만에 주문액 60억원을 기록했다.
롯데홈쇼핑이 지난달 첫 선을 보인 신규 패션 브랜드 ‘르블랑페이우’가 론칭 한 달 만에 주문액 60억원을 기록했다.

[백세경제=이진우 기자] 롯데홈쇼핑이 지난달 첫 선을 보인 신규 패션 브랜드 ‘르블랑페이우’가 론칭 한 달 만에 주문액 60억원을 기록했다. ‘르블랑페이우(Le Blanc FAYEWOO)’는 MZ세대로부터 각광 받는 디자이너 브랜드 ‘페이우’와 협업을 통해 지난 9월에 단독 론칭한 롯데홈쇼핑 신규 브랜드다. 모델 이현이를 대표 모델로 발탁하고, MZ세대 특화 라인을 최초로 기획했다. 2030세대 유입도 기존 단독 브랜드 대비 20% 이상 높게 나타났다. 

롯데홈쇼핑은 패션 소비 회복세와 더불어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소재, 디자인 차별화로 인기를 모았다고 16일 밝혔다. 실제로 페이우만의 무드를 살린 상품들은 무채색 상품이 각광 받는 기존 패션 방송과 다르게 퍼플, 옐로우 등 화사한 색상들이 일찌감치 매진되며 방송 중 관련 색상 선호도가 높게 나타나기도 했다.

지난 9월 모바일TV ‘엘라이브(L.live)’에서 진행한 프리 론칭은 오픈마켓 및 패션 플랫폼에 동시 송출돼 시청자 수만 10만 명을 돌파했다. TV 홈쇼핑 론칭 방송은 150분 방송 동안 4만 세트가 판매되며 코로나19 이후 단독 패션 브랜드 론칭 중 가장 높은 판매고를 올렸다. 

김지연 롯데홈쇼핑 상품개발부문장은 “연령대 다각화를 위해 기획한 신규 브랜드 ‘르블랑페이우’가 론칭과 동시에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