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 단행…‘AI Infra’ 조직 신설
SK하이닉스,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 단행…‘AI Infra’ 조직 신설
  • 김태일 기자
  • 승인 2023.12.07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Infra 담당 김주선 사장(사진=SK하이닉스)
AI Infra 담당 김주선 사장(사진=SK하이닉스)

[백세경제=김태일 기자] SK하이닉스는 7일 이사회 보고를 거쳐 2024년 조직개편과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SK하이닉스는 미래 AI 인프라 시장에서 경쟁 우위를 유지한다는 목표로 ‘AI Infra’ 조직을 신설하기로 했다.

‘AI Infra’ 산하에 지금까지 부문별로 흩어져 있던 HBM 관련 역량과 기능을 결집한 ‘HBM Business’가 신설되고, 기존 ‘GSM(Global Sales & Marketing)’ 조직도 함께 편제된다. AI Infra 담당에는 GSM 김주선 담당이 사장으로 승진해 선임됐다. 

또, ‘AI Infra’ 산하에 ‘AI&Next’ 조직이 신설돼 차세대 HBM 등 AI 시대 기술 발전에 따라 파생되는 새로운 시장을 발굴, 개척하는 패스파인딩(Pathfinding) 업무를 주도하기로 했다.

다음으로, 회사는 낸드(NAND)와 솔루션(Solution)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N-S Committee’를 신설한다. 낸드, 솔루션 사업의 컨트롤 타워 역할을 맡게 될 이 조직은 제품 및 관련 프로젝트의 수익성과 자원 활용의 효율성을 높이는 업무를 담당한다.

이와 함께, SK하이닉스는 미래 선행기술과 기존 양산기술 조직 간 유기적인 협업을 주도하고 시너지를 창출하기 위해 CEO 직속으로 ‘기반기술센터’를 신설하기로 했다.

마지막으로, 회사는 글로벌 환경 변화에 민첩하게 대응하기 위해 기존 'Global Operation TF'와 함께 관련 조직과 인력을 'Global성장추진’ 산하로 재편한다.

곽노정 대표이사 사장은 “이번 조직개편과 임원인사를 통해 당사는 고객별로 차별화된 스페셜티(Specialty) 메모리 역량을 강화하면서 글로벌 시장을 이끌어가는 AI 인프라(Infra) 핵심 기업으로 진화, 발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SK하이닉스 정기 임원인사 명단

□ 사장 승진 (1명)

▲ 김주선

□ 신규 선임 (12명)

▲ 강지호 ▲ 권언오 ▲ 김기태 ▲ 손호영 ▲이동훈 ▲ 이일훈 ▲ 이재연 ▲ 이주영 ▲ 이현철 ▲ 조성봉 ▲ 최재건 ▲ 황중일

□ 연구위원 선임 (6명)

▲ 김수길 ▲ 김승범 ▲ 김태균 ▲ 김희상 ▲ 오해순 ▲ 임기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